회사소개
60년에 이르는 동성제약은
화장품에서 완제의약품까지
미래지향적인 마케팅과
고객지향의 토탈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빠르고 다양한 모습의 동성제약을 만나보실 수 있는 보도자료입니다.
동성제약의 다양한 소식과 제품소식을 접하실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동성제약 보도자료
제목 동성제약, 창립60주년 맞아 동성제약연구소 대구암센터 공개
등록일 2017-12-06 10:31:30 조회수 102
내용

171111.JPG

광역학치료의 대중화를 위한 전진기지로 삼을 것. 

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이 대구경복첨단의료복합단지(이하 대구첨복단지) 내에 동성제약연구소 대구암센터를 준공하고, 이를 기념하는 준공식을 119일 가졌다.

준공식은 동성제약 임직원을 비롯해 대구시 김연창 경제부시장, 첨복재단 이재태 이사장, 동원약품 현수환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동성제약연구소 대구암센터의 시작을 다 함께 축하하였다.

동성제약 이양구 대표이사는 동성제약이 창립 60주년을 맞은 해에 동성제약연구소 대구암센터가 완공되어 더욱 의미가 있다며 인사말을 열었다. “대구암센터를 통해 부작용이 적고 종양선택적인 광감각제를 올해 안에 개발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을 다할 것이며, 대구암센터가 광역학치료의 대중화를 위한 전진기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함께 참석한 대구시 김연창 경제부시장은 동성제약의 대구암센터가 획기적인 항암 신약제를 개발하여 신약개발 분야의 성공신화를 만들기를 기대한다앞으로 대구시는 국책기관, 연구지원시설, 입주기업의 공동연구를 통해 국가첨단의료허브로서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축사를 전했다.

이번에 준공된 동성제약연구소 대구암센터는 지난 201412월 대구시와 연구소 건립을 위한 MOU체결 이후, 올해 3월 착공 후 119일 준공식을 갖게 되었다. 대구 동구 동내동 1113-6, 첨복단지 내에 위치한 대구암센터는 2층 규모로 1층은 연구지원팀과 두피케어연구소, 2층은 광역학 신약개발연구소로 운영된다.

동성제약은 대구암센터가 준공됨에 따라 광역학치료의 대중화를 목표로 핵심 기술 개발연구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이미 지난 20166월부터 첨복단지 내 신약개발지원센터를 통해 광역학치료와 항암치료영역에서의 혁신신약 후보 물질을 공동 연구해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신약개발연구소에서는 초음파를 이용해 종양을 괴사시키는 음향역학치료(SDT:Sono Dynamic Therapy)에 대한 연구도 병행한다. 음향역학치료방식은 광역학치료법과 유사하게 개복이나 두개골을 열지 않고도 암세포를 죽일 수 있으며 반복치료가 가능하다는 큰 장점을 가졌다. 향후 동성제약은 광역학치료법 또는 음향역학치료 법을 췌장암, 위암, 담도암 등에 적용시키는 연구에 집중할 계획이다.

동성제약이 100년 기업의 비전으로 삼고 있는 광역학치료는 칼이 아닌 빛을 이용한 암치료법으로 방사선치료, 화학요법, 수술요법에 비해 부작용이나 후유증이 적어 최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치료법이다. 빛에 잘 반응하는 광감각제를 몸에 주입하면 정상세포보다 종양세포에 더 많이 쌓이는 성질을 이용해 광감각제를 종양부위에 흡수시킨 뒤 그 부위에 레이저광을 쬐어 암세포를 선택적으로 파괴하는 방식이다. 현재 서울아산병원 박도현 교수와 함께 췌장암 환자를 대상으로 광역학치료 임상연구를 진행 중이며, 가시적인 임상결과를 도출하고 있다.



동성제약 보도자료 이전글/다음글 입니다.
이전글 동성제약, 제20회 송음 의약학상 시상식 개최
다음글 동성제약, 창립 60주년 기념 제8회 세븐에이트 데이 실시
리스트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