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60년에 이르는 동성제약은
화장품에서 완제의약품까지
미래지향적인 마케팅과
고객지향의 토탈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빠르고 다양한 모습의 동성제약을 만나보실 수 있는 보도자료입니다.
동성제약의 다양한 소식과 제품소식을 접하실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동성제약 보도자료
제목 동성제약, 온라인 해외시장 진출 박차
등록일 2020-05-11 14:50:14 조회수 207
내용


200511_동성제약, 온라인 해외시장 진출 박차1.jpg


미국 ‘월마트닷컴’ 입점 비롯해 중국, 베트남에 염모제·화장품 선봬


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이 미국, 중국, 베트남 등 해외시장에서 온라인 유통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가 전세계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해외시장에서도 온라인을 통한 구매가 급증하고 있다. 이에 동성제약은 해외 대형 온라인 유통에 입점하는 데 주력하여 각국의 시장 내 입지를 강화한다는 포부다.


그 첫 발로, 동성제약은 미국 최대 대형마트인 ‘월마트(Walmart)’의 온라인 스토어 ‘월마트닷컴’에 염모제를 비롯한 생활용품 18종을 입점에 성공했다. 이번에 입점한 품목은 세븐에이트 6개 컬러와 허브스피디 3개 컬러, 테이크파이브 4개 컬러 등 염모제 13종과 와우 순면커버 생리대 4종, 블링데이 버블캔디 마우스워시 민트정 등 생활용품 5종이다.


동성제약은 기존에 월마트닷컴을 통해 ‘이지엔 쉐이킹 푸딩 헤어컬러’ 염모제와 ‘세븐에이트 흑채 커버 스프레이’ 등을 선보이며 미국 시장 내 인지도를 높여왔다. 이에 동성제약의 핵심 염모제 브랜드인 ‘세븐에이트’와 ‘허브스피디’가 추가로 입점함에 따라 미국 온라인 시장에서 매출을 높이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또한 100% 천연 코튼 커버를 사용한 높은 품질의 ‘와우(WOW) 순면커버’ 생리대와 고체가글 ‘블링데이 버블캔디 마우스워시 민트정’이 함께 입점되어 생활용품 분야의 성장 또한 기대된다.


200511_동성제약, 온라인 해외시장 진출 박차2.jpg

또한 동성제약은 5월 초, 중국 ‘샤오홍슈(小紅書)’에 두발·염모 브랜드 ‘이지엔(eZn)’의 해외 브랜드관을 런칭한 바 있다.


샤오홍슈는 소셜미디어와 온라인 쇼핑몰이 결합된 형태의 새로운 온라인 플랫폼이다. ‘중국의 모든 유행은 샤오홍슈에서 시작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중국 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채널로, 어플리케이션 사용자만 이미 5억 명을 넘어선 상황이다. 동성제약은 국내에서 10~20대 젊은 층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이지엔을 샤오홍슈에 런칭하여 중국 Z세대의 마음까지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이지엔 브랜드관에 입점된 품목은 모두 40종이다. 브랜드 대표품목인 ‘푸딩 헤어컬러 염모제’를 비롯해 ‘리얼 밀크 헤어컬러’, 헤어블리치 라인 ‘블랙빼기’, 헤어케어 라인 ‘닥터복구’ 등이 중국 소비자와 만난다. 동성제약은 샤오훙수 입점 외에도 틱톡, 웨이보, 위챗 등 중국 SNS 채널에서 인플루언서와 협업을 통한 마케팅에 집중할 계획이다.


200511_동성제약, 온라인 해외시장 진출 박차3.jpg


글로벌 화장품 전문 유통사인 Ocean Capital Company Limited(대표 Le Van Anh)와 수출 계약을 맺고 베트남 시장에 ‘에이씨케어 비즈 프리미엄(a.c.care Bee’s Premium)’ 브랜드를 런칭한 것 또한 눈에 띈다.


이번 계약을 통해 동성제약은 베트남 시장에 에이씨케어 비즈 프리미엄 3종 세트와 클렌징폼 2종 세트, 컨트롤 크림, 워터에센스, 2종 기획세트, 스팟아웃겔 등 6가지 품목을 선보이게 되었다. ‘에이씨케어’ 브랜드는 동성제약이 농촌진흥청과 공동으로 개발한 특허 성분인 ‘봉독’을 함유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꿀벌에서 얻은 봉독 성분은 문제성 피부 고민에 도움을 주며, 미백 기능성 인증을 받아 환하고 생기 있는 피부로 가꿔준다. 동성제약은 특히 베트남 시장에서 에이씨케어 브랜드를 프리미엄 시장에 공략하기 위해 ‘에이씨케어 비즈 프리미엄’을 선보이게 되었으며, 뛰어난 제품력으로 승부하고자 한다.


한편 Ocean Capital Company Limited는 베트남 화장품 시장을 전문으로 온·오프라인 유통을 진행하고 있다. 동성제약은 화장품 브랜드 ‘에이씨케어 비즈 프리미엄’을 시작으로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진출을 함께 계획하고 있으며, 시장 반응과 제품 판매 추이를 고려해 수출 규모를 확대해 갈 예정이다.


동성제약 이양구 대표이사는 “코로나19라는 위기 상황 속에서도 어딘가에 기회가 존재할 것이라고 생각했다”며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온라인 시장을 성장의 발판으로 삼아 해외시장 진출에 적극적으로 도전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동성제약 보도자료 이전글/다음글 입니다.
이전글 고농축 콜라겐 함유로 더 강력해진 ‘복구 염색’
다음글 바르는 ‘겔 타입’ 파스로 통증 부위에 빠른 효과!
리스트로